PRESSInterCHARM Korea

신규 화장품 브랜드, 2020년 K뷰티 트렌드 이끈다

신규 화장품 브랜드, 2020년 K뷰티 트렌드 이끈다

차별화된 콘셉트로 밀레니얼 세대 공략, 향후 행보 관심 집중

입력시간 : 2020-02-19 06:05       최종수정: 2020-02-19 06:05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신규 브랜드 2020년.jpg
 

 

2020년을 맞아 신규 화장품 브랜드들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세계적인 K뷰티에 힘입어 국내는 물론 해외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이다.

 

업계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 신세계인터내셔날, 코리아나바이오, 클리오 등 기존 화장품기업들이 올해 신규 브랜드를 출시했거나 출시 예정이다.

 

신규 브랜드들은 차별화된 콘셉트로 새로운 시장을 공략해 화장품기업들의 포트폴리오 확장에 기여하고 있다. 브랜드 인지도 향상과 매출 증대에 모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판단이다.

 

아모레퍼시픽은 2020년을 맞아 감각주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필보이드’, 홈에스테틱 브랜드 ‘홀리추얼’을 론칭했다. 아모레퍼시픽의 혁신적인 기술력과 함께 글로벌 향료 업체, 에스테틱 전문가 등과 협업해 눈길을 끌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올해 상반기 ‘로이비’ 브랜드, 하반기에는 해외 생산 프리미엄 럭셔리 브랜드 출시를 준비 중이다. 로이비는 착한 성분을 표방하고 있으며 백화점과 온라인 채널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코리아나바이오는 스킨케어 브랜드 ‘셀지온’과 메이크업 브랜드 ‘글램쓰리’를 출시할 계획이다. 지난해 전속모